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예산군, 한국통종씨앗박물관서 팜파티 개최

기사승인 2018.11.09  14:18:31

공유
default_news_ad1

[농수축산신문=하은숙 기자] 

예산군농업기술센터는 지난 3일 대술면 시산리에 위치한 한국토종씨앗박물관에서 팜파티를 개최했다.

농촌어메니티를 활용한 이번 팜파티는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고마워요, 토종씨앗’이란 주제로 지역농산물을 판매하는 슬로장터, 어린이 체험마당, 어르신 그림전시회, 토종밥상 나눔으로 진행됐다.

토종밥상에는 예산을 대표하는 삭힌 김치 들깨탕, 구억배추 겉절이, 도토리 떡 등과 토종종자를 이용한 앉은뱅이밀밥, 두부조림, 쥐눈이콩차 등의 메뉴가 정성스럽게 차려졌다.

이번 팜파티는 강희진·이영숙 한국토종씨앗박물관장 부부가 참석자들에게 감사한 마음과 토종씨앗의 가치를 전달하기 위해 식탁에 둘러앉아 편안히 즐겨보자는 의미로 계획했다.

박찬규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사라지는 토종씨앗을 수집 보존하고 있는 한국토종씨앗박물관은 그 가치가 대단하다”며 “팜파티를 통해 더 많은 사람들에게 그 가치가 전달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토종씨앗박물관은 2016년 개관 후 토종씨앗 전시관, 전통 농기구 전시 체험장, 체험학습장, 개체유지포장을 운영 중이며 연중 관람과 체험이 가능하다.

 

하은숙 기자 hes2028@aflnews.co.kr

<저작권자 © 농수축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