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농기계유통조합, 정기총회·대의원총회 개최

기사승인 2019.08.20  19:02:14

공유
default_news_ad1

[농수축산신문=이남종 기자] 

▲ 농기계유통조합은 정기총회 이후 세종시 농림축산식품부 청사앞에서 일본 아베정부의 무역규제에 항의하며 일본제품 불매를 촉구하는 규탄대회를 가졌다.

한국농기계유통협동조합은 지난 20일 논산시 더행복한웨딩홀에서 제4차 정기총회 및 대의원 총회를 개최했다.

이번 정기총회에서는 농기계유통조합의 그동안 활동사항과 더불어 현행 문제점, 향후 추진방향에 대한 보고를 가졌다.

농기계유통조합은 그동안 성과로 △농기계융자시 불합리한 농협 융자시스템 개선 △농업기계화사업 시책설명회 △농기계사후관리업소 사후관리능력 평가·점검 △농기계사후관리용 부품·장비확보 자금 관련 행정대행 등을 들었다.

또한 향후 사업목표 및 추진과제로 △농기계등록제 시행에 따른 업무추진 △농기계구입융자금 대리점 직접 수령 추진 △ 농기계유통조합 자조금 출연 등을 추진한다는 방침을 밝혔다.

서평원 이사장은 “현재 농기계시장은 농협농기계은행사업 예가입찰제와 제조업체 직영대리점 등의 난립으로 유통질서가 무너지고 있어 이에 대한 정책개선이 요구된다”며 “이와 함께 일본산 등 수입농기계의 시장점유비가 높아지고 있어 국내농기계산업의 지속성을 위한 대책도 요구되고 있으며 이러한 문제점에 농기계유통조합은 적극 대응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남종 기자 leenj@aflnews.co.kr

<저작권자 © 농수축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etNet1_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