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농협서울본부, 태풍피해농가 긴급복구 작업

기사승인 2019.09.10  20:44:01

공유
default_news_ad1

[농수축산신문=엄익복 기자]

농협서울지역본부(본부장 김형신)는 기록적인 강풍을 몰고 온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큰 피해를 입은 서울 관내 조합원 농가를 방문해 긴급 피해복구 작업을 실시했다. 

이른 아침부터 진행된 이날 태풍 피해복구에는 서울지역 범농협 임직원 등 20여명이 참여해 피해가 심각한 강서농협 관내 농가를 방문, 강풍에 쓰러진 비닐하우스 철거작업 등을 실시했다.

김형신 본부장은 “수확시기를 앞두고 태풍으로 큰 피해를 입은 농업인들에게 위로의 말을 전한다. 농협직원들의 작은 손길이 농업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서울농협은 태풍피해복구가 조속히 마무리될 수 있도록 다방면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엄익복 기자 ickbok@aflnews.co.kr

<저작권자 © 농수축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etNet1_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