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농협서울본부, 소외계층 위한 농축산물 꾸러미·도시락 전달

기사승인 2020.05.29  18:19:23

공유
default_news_ad1

[농수축산신문=엄익복 기자]

농협서울지역본부(본부장 이대엽)는 지난 5월 28일 ‘국민생활 활력지원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서울시에 5억5000만 원 상당의 농축산물 꾸러미 7500개와 사랑의 도시락 6만450개를 전달했다.

우리 농축산물로 꾸려진 꾸러미·도시락은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와 서울시자원봉사센터를 통해 홀몸노인, 소년·소녀가장 등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된다.

이번 행사는 농협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과 취약계층 모두를 배려하고자 지난 4월 말부터 오는 6월 말까지 전국적으로 펼쳐지는 ‘범농협 국민생활 활력지원 프로젝트’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행사기간 중 농협 하나로마트, 대형마트, 홈쇼핑 등에서는 농축산물 가격할인을 통한 농산물 소비촉진행사를 진행하고 저소득층과 홀몸 어르신 등 취약계층에 꾸러미와 도시락을 지원하고 있다.

정진우 서울시 복지기획관은 “풍성한 식재료 꾸러미 제공으로 희망을 나눌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특히 어려운 시기 이웃에게 온정을 베푼다는 점이 뜻깊다”고 말했다.

이대엽 본부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지만 이번 나눔을 통해 사랑과 행복이 전달돼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과 농업인 모두에게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으로 소외계층을 돕겠다”고 밝혔다.

엄익복 기자 ickbok@aflnews.co.kr

<저작권자 © 농수축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etNet1_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