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서울영등포농협, 자매결연 마을에 계란 1000판 전달

기사승인 2020.06.26  18:44:34

공유
default_news_ad1

[농수축산신문=엄익복 기자] 

서울영등포농협(조합장 이정택)은 지난 22일 연일 지속되는 폭염과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에 처한 농촌을 지원하기 위해 ‘사랑의 계란나눔’ 행사를 실시했다.

이날 영등포농협은 자매결연 농촌마을인 충남 예산 원천2리마을과 서산 볏가리마을, 예산군 푸드마켓 등에 청정계란 1000판을 전달했다.

이정택 조합장은 “도시농협인 영등포농협은 농업인 조직으로 폭염과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실시했다”면서 “어려운 우리 이웃들에게 작은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매년 지역사회와 농촌마을에 활발히 사회공헌활동을 펼쳐온 영등포농협은 앞으로도 협력과 지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엄익복 기자 ickbok@aflnews.co.kr

<저작권자 © 농수축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etNet1_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